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논평] 드라마 <인생은 아름다워> 비난 및 동성애자 혐오․조장을 당장 중단하라

2010.10.19 17:18 | Posted by 민주노동당 성소수자위원회 성소수자위원회




지난 9월 28일(수) 조선일보 A35면에 국가와 자녀들의 앞날을 걱정하는 참교육 어머니 전국모임과 바른 성문화를 위한 전국연합은 <인생은 아름다워>보고 ‘게이’된 내 아들 에이즈로 죽으면 SBS 책임져라! 라는 제목으로 성소수자 혐오 조장 광고를 실었다.

이들은 ‘동성애자 AIDS감염 확률이 일반인의 730배’, ‘동성애는 문화적․환경적 요인으로 학습되며 확산되고 있다’고 주장하며 아직 발의조차 되지 않은 ‘차별금지법’을 동성애를 부추기는 법안이라며 비난하고 있다.

근거도 없고 말도 안 되는 논리로 동성애에 대한 무차별적 비난과 공격을 하고 있는 이 광고를 보고 많은 국민들이 분노를 감출 수 없었다. 동성애 혐오는 이제 더 이상 가만히 두고 볼 수 없는 문제가 되었다. 동성애는 학습․전파되는 것이 아니며 삶의 한 모습이자 다양한 성적지향의 발현이다. 동성애가 학습되며 마치 병이나 유행처럼 확산된다고 주장하는 논리는 동성애자의 존재를 부정하는 것이며 모독하는 것에 다름 아니다. 특히 이 광고는 AIDS에 대한 공포와 편견을 확산시켜 HIV/AIDS감염인들을 더욱 고통 속에 빠트리고 있다.

비단 이번의 광고만의 문제가 아니다. 동성애자 혐오를 조장하는 세력들은 2007년 차별금지법이 제정 논의과정에 있을 당시 지금과 같은 논리로 동성애자 차별을 정당화할 수 있도록 차별사유 중 성적지향을 삭제하도록 종용해왔다. 그 결과 ‘성적 지향과 성별정체성 등 7개 사유’가 삭제된 누더기 차별금지법이 되어 상정되었다가 입법에 좌절된 바 있다. 또한 지난 5월 27일에도 조선일보에 이번 광고와 비슷한 내용의 <인생은 아름다워>와 동성애를 비난하는 광고를 실었다. 이처럼 동성애를 혐오하는 세력들은 동성애자가 자유롭고 평등하게 살 수 있는 사회를 건설하는 것에 끈질기게 방해하고 있다.

지난 9월 17일 반기문 UN 사무총장은 제네바에서 열린 제15차 UN인권이사회에서 성적지향을 이유로 다른 사람을 차별하는 것이 정당화 되어서는 안 된다고 강하게 강조한 바 있다. 이미 국제사회는 성소수자에 대한 차별금지와 인권보장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우리나라도 앞으로 이와 함께 가야 한다.

동성애 혐오는 폭력이며 범죄와 다름없다. 동성애 혐오를 조장하는 세력은 자신이 바로 소수자에 대한 차별과 패악을 부리는 장본인이라는 것을 하루빨리 직시해야 할 것이다. 민주노동당은 성소수자에 대한 혐오를 조장하는 그 어떤 세력이라도 맞서 싸울 것이며 다양한 사람들과 더불어 사는 삶, 있는 그대로 존중하는 평등한 사회를 위해 끝까지 노력할 것이다.


2010년 10월 1일
민주노동당 성소수자위원회

Comment


평등한 사랑! 평등한 노동! 우리들의 일터에 Pink를 허하라! - 성소수자와 노동 토론회에 초대합니다!

안녕하세요! 성소수자위원회 입니다!

지난 2009년 8월에 시작하여 민주노동당 성소수자위원회, 동성애자인권연대, 민주노총으로 이루어진 성소수자 노동권팀이

작년 10월 10명의 게이, 레즈비언 성소수자를 대상으로 직장내의 인권실태조사를 실시하여

그 결과를 통해 토론회를 오는 3월 5일 (금) 오후 7시에 개최됩니다.

성소수자의 노동권과 관련한 첫 토론회인만큼 많은 성소수자위원회 회원, 당원 여러분의 참여로

내용이 더욱 풍성해졌으면 좋겠습니다.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Comment

성소수자 차별없는 일터, 우리 함께 만들 수 있어요!

2009.12.30 10:44 | Posted by 민주노동당 성소수자위원회 성소수자위원회

성소수자 차별없는 일터, 우리 함께 만들 수 있어요!




Comment

  1. 퀴어 2009.12.31 11:14

    주변에 많은 사람들에게 포스터 내용이 많이 알려졌으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수고 부탁드려요.

HIV/AIDS인권주간에 놀러오세요

2009.11.16 13:16 | Posted by 민주노동당 성소수자위원회 성소수자위원회

2009hivaidshrweek.jpg

 

 

Comment

이전 1 다음